프랑스 만화 번역방 - 가로









세계의 음악 [이탈리아]이젠 괜찮아 - Elisa 2013/11/09 14:36 by 세계의 만화

Non fa niente ormai(이젠 괜찮아) - Elisa

Ho visto bene da vicino l’abito che indosso e
입고있는 옷을 자세히 바라보니
ne ho visto più di un motivo
하나 이상의 이유가
più di un difetto
하나 이상의 잘못이 보였어
non fa niente ormai
이젠 괜찮아
non fa niente
괜찮아


* Il tempo scorre la mia barca taglia l’acqua
시간은 흘러가고 나의 배는 물살을 가르고
e fa la schiuma su quel mare che
이 바다 위에 물거품이 일어나고
si scioglie piano dietro noi
우리 뒤에서 조용히 사그라든다
tutto viene va
모든 것이 오고 가며
lascia dietro la sua scia
흔적을 뒤에 남겨
da tenere impressa o da dimenticare
기억에 남거나 잊혀지거나
chissà la tua e la mia
너의 흔적일까 나의 흔적일까

Non fa niente ormai
이젠 괜찮아
non fa niente
괜찮아

Ora che ti hanno appoggiata a me
이제 그 이들은 널 내게 얹어놓았고
sai di ferro e di biscotto
너에겐 쇠와 과자의 향기가 나
e sembra veramente che tu sappia tutto
그리고 넌 정말로 뭐든지 알고 있는 것처럼 보이고
e niente riesce più a ferirmi a farmi male
이제 아무것도 날 상처입히거나 괴롭히거나
arrivare a distruggere scalfire
부수어버리거나 흠집내거나
o anche solo minacciare quel che c’è di buono in me
또 내 안의 좋은 것을 협박하지조차 못할 거야

Non fa niente ormai
이젠 괜찮아
non fa niente
괜찮아

(*)

Non fa niente ormai
이젠 괜찮아
non fa niente
괜찮아
non fa più niente
이제부터는 괜찮아



덧글

댓글 입력 영역